본문 바로가기
gallery

그날의 기쁨

by 아 리 랑s 2023. 2. 5.

그날의 기쁨
野隱. 글. 사진
찬바람이 불어오는 공원에 오목눈이 한 마리가 날아와 나뭇가지를 붙잡고 텀블링하는 모습이라고
하지만 처음에는 그냥 찍어서 집에 와보니 사람이 나무 가지를 붙잡고 운동하는 모습이기에

 

이러한 모습을 보여주기에 더욱 예쁜 장면이 연출되는 것은 날개를 푸득 거리며 자리를
잡아가는 날갯짓이 예쁘기 때문이 아닌가 싶네요.

 

올려진 장면에는 단순한 몇 장이지만 소장되어 있는 사진에는 하나하나의 장면이 있어서 정말
예쁜데 사진을 볼 때마다 느끼는 것은 다른 종류의 새들은 옷을 잘 입었는데 유독 오목눈이는

 

속살이 보일 정도의 얇은 옷을 입고 혹독한 겨울을 지내는데 추위를 이겨 낼 수 있을까 싶었는데
이겨내며 열심히 먹이를 찾아서 날아다니는 것을 보면 대견하다는 생각도 들고 애처롭다는

 

생각이 드는데 정확하게 알 수 있는 방법이 없기에 마음만으로 촬영한 그날의 기쁨으로 대신하며
매섭게 추웠던 그날을 상기하며 오늘도 몇 줄의 글과 사진을 올려 봅니다.
2023.02.05.sun
06:55.am









무단전재, 복사, 배포 금지

'galle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심판의 발톱  (24) 2023.02.07
순간의 손놀림  (32) 2023.02.06
털발말똥가리의 모습 ll  (32) 2023.02.04
털발말똥가리의 모습  (33) 2023.02.03
쇠부엉이와 까치  (30) 2023.02.02

댓글22

  • 이전 댓글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