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allery

부부의 삶이라고...

by 아 리 랑s 2022. 5. 31.

부부의 삶이라고...

野隱. 글. 그림

어이구 바쁘다 바빠 먹이고 먹여도 먹여도 자꾸만 더 달라하는 새끼들을 위하여 하루가 어떻게 지나는 줄

모르겠다며 계속해서 들락날락하는 새들의 분주함의 하루...

 

머지않은 날에 집 밖의 세상을 경험할 새끼들을 연상하며 오늘도 부부 새는 열심히 이곳저곳을 날아다니며

입맞춤도 하고 어느 때에는 싸움도 하는 새들의 모습을 바라보면서 이렇게 뇌 아려 본답니다.

너희들도 우리네와 다를 바 없는 부부의 삶이라고...

2022.05.31.tue

04:45.am 


 









무단전재, 복사, 배포 금지

'galle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누구라도 한 번쯤  (0) 2022.06.04
한 바퀴 쭈욱  (0) 2022.06.02
만항재에서...  (0) 2022.05.28
유일사의 꽃  (0) 2022.05.26
오늘의 모습  (0) 2022.05.24

댓글0